ѱĹȯ濬
 
즐겨찾기 처음으로 로그인
  
 
작성일 : 16-06-19 12:00
[2016.06 알통 202호] 병해-무 시들음병의 방제
 글쓴이 : 한국식물연…
조회 : 2,576  
무 시들음병의 방제
Control of Fusarium wilt
 
무는 넓은 면적에서 재배하므로 토양 훈증처리와 같은 토양 살균처리는 경제성이 낮으며,국내에는 무 시들음병 방제용으로 등록된 살균제가 없기 때문에 방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한 인축 독성과 환경
에 대한 관심의 증가로 친환경 농산물의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훈증제 등의 합성살균제의 사용은 점차 줄어들고 있는 실정이다. 그러므로 저항성 품종의 재배는 무 시들음병 방제에 있어 가장 환경 친화적인 방법으로 인식되고 있다. 
 
미국의 무에는 '레드 프린스(Red Prince)'와 같은 고도의 저항성을 나타내는 품종이 있다. 일본의 재배종 중에서는 '오타베(소전부)'가 안정적으로 강한 저항성을 나타낸다. 저항성 품종의 육성이 진전되어 'YR텡구'와 'YR쿠라마'와 같은 상당히 강한 저항성 품종이 발표되어 있다.
 
Mass와 NMR Spectroscopy 분석을 통하여 F. oxysporum f. sp. raphani  독소 중 fusaric acid이 동정되었다. 독소의 역할을 규명하기 위하여 fusaric acid를 무, 양배추, 브로콜리 등 F. oxysporum f. sp. raphani의 기주 및 비기주 배추과 작물에 대한 독소 활성을 조사하였을 때  Fusaric aicd는 무 유묘에 대하여 농도 의존적으로 활성을 보였으며, F. oxysporum f. sp. raphani에 대한 감수성품종뿐만 아니라 저항성 품종에 대해서도 유사한 정도의 독성을 나타냈다.
 
 
그림 1. 미생물바이오매스에 의한 토양 저항성.jpg

그림 1. 미생물바이오매스에 의한 토양 저항성
 
 
그리고 F. oxysporum f. sp. raphani가 생산하는 fusaric acid는 병원균의 비기주 배추과 작물인 양배추와 브로콜리에 대해서도 강한 활성을 보였다. 따라서 이들 결과는 이 독소가 병원성 관련 독소이나 비주 특이적 독소이며 이를 억제 하기 위해서는 높은 미생물 바이오 매스에 의한 탄소 경쟁을 유도하였을 때 시너지 효과 작용을 기대 할 수 있는 것으로 생각된다.
 
이외에 일반적으로 연작을 피하고 병 발생이 심한 토양은 5년 이상 돌려짓기를 하며 석회시용으로 토양 산도를 높이고(pH 6.5&7.0), 토양선충이나 토양미소동물에 의해 뿌리에 상처가 나지 않도록 하여 뿌리로의 침입을 예방하고 미숙퇴비 시용을 금하고 토양내 염류 농도가 높지 않게 주의 해야한다. 물리적인 방제 방법으로는 토양을 장기간 담수하거나 태양열소독을 하면 병원균의 밀도를 낮출 수 있다.
 
*본 자료는 무 시들음병에 관한 기존 문헌을 참고하여 인용, 작성하였습니다. 연구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작성자: ㈜한국식물환경연구소 김종성 연구원>
 
<참고자료>
 
1.   무 시들음병 저항성 검정법 확립 및 병원균의 독소 특성 규명. 심선아. 2013. 농생물학과. 충북대학교
2.   국가농작물병해충관리시스템.  병해충진다. 채소. 무 시들음병.
3.   무 시들음병균이 생산하는 Phytotoxin의 병원성 및 저항성에서 역할. 심선아 외 6명. 한국화학연구원. 충북대학교. 2013. 한국원예학회.
4.   무 위황병 발생생태 및 무 위황병을 유발하는 F. oxysporum f. sp. Raphani와 다른 Fusarium species와의 유전적 유연관계 분석. 라승도외 5명. 2001. 강원대학교
5.   발병조건에 따른 무 품종들의 시들음병에 대한 저항성 차이. 백송이외 4명. 2011. 한국화학연구원.
6.   코레곤종묘. 영농기술. 연작 병충해. 퓨자리움균에 의한 도관병.
7.   Phenazine antibiotics produced by fluorescent pseudomonads contribute to natural soil suppressive -ness to Fusarium wilt. Sylvie Mazurier 외 3명. 2009. The ISM journal.

 
 

Total 20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8 [2016.08 알통 204호] 잡초-어저귀의 방제 한국식물연… 08-21 2294
207 [2016.08 알통 204호] 해충-혹명나방의 방제 한국식물연… 08-21 2273
206 [2016.08 알통 204호] 병해-감자 제브라칩병의 방제 한국식물연… 08-21 2738
205 [2016.08 알통 204호] 농식품부, 수출용 원료자금 융자조건 대폭 완화 한국식물연… 08-21 1306
204 [2016.08 알통 204호] 국내 벼 재배용 제초제는 왜 혼합제가 많은가? 한국식물연… 08-21 2094
203 [2016.07 알통 203호] 잡초-어저귀의 생태 한국식물연… 07-16 2267
202 [2016.07 알통 203호] 해충-혹명나방의 생태 한국식물연… 07-16 1871
201 [2016.07 알통 203호] 병해-감자 제브라칩병의 생리 한국식물연… 07-16 3703
200 [2016.07 알통 203호] 브렉시트(Brexit), 장기적으로 우리 농업에 부정적 영향 한국식물연… 07-16 1654
199 [2016.07 알통 203호] 최근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주변 식물(잡초) 한국식물연… 07-16 2851
198 [2016.06 알통 202호] 잡초-도깨비가지의 방제 한국식물연… 06-19 1907
197 [2016.06 알통 202호] 해충-끝동매미충의 방제 한국식물연… 06-19 2221
196 [2016.06 알통 202호] 병해-무 시들음병의 방제 한국식물연… 06-19 2577
195 [2016.06 알통 202호] 20대 국회에서 다루어야 할 농정현안은? 한국식물연… 06-19 1669
194 [2016.06 알통 202호] 식물 생태계를 교란시키는 대형 외래 잡초 - 농경지 유입… 한국식물연… 06-19 4862
 1  2  3  4  5  6  7  8  9  10